상단여백
기사 (전체 9,491건)
[사설] [사설] 국익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음을 보여주자
한국과 일본 양국 관계가 최악이다. 1965년 국교정상화 이후 과거사와 독도 문제 등으로 양국관계가 소원해진 적이 적지 않았지만, 이번처럼 '경제 사활'이 걸릴 정도로 갈등이 심화된 사례는 처음이다. 뜬금없이 한국을 화이트국가 리스트에서 제외,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제조 과정에서의 필수 재료 3종에 대한 한국...
일간투데이  |  2019-07-09 12:50
라인
[사설] [사설] 재고물량 급증…경쟁력 높여야 할 제조업
국가경쟁력은 제조업이 좌우한다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니다. 생산, 고용, 수출 등 경제산업 분야에 미치는 영향이 절대적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제조업은 국내총생산(GDP)의 약 30%를 차지한다. 이런 현실이기에 제조업의 어려움은 곧 한국경제의 위기로 직결된다. 그런데 국내 제조업이 위기를 맞고 있다. 우리 제조업이 지난 ...
일간투데이  |  2019-07-09 12:50
라인
[칼럼] [나경택의 세상만사] 역사적인 남·북·미 정상회담
[일간투데이 나경택 칼럼리스트] 불과 하루 만에 만들어 낸 역사적 이벤트였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은 6·25 정전협정 체결 이래 66년간 분단과 대결의 상징이었던 비무장지대(DMZ) 내 판문점에서...
나경택 칼럼리스트  |  2019-07-08 15:12
라인
[사설] [사설] '진정한 광복' 첨단 기술 퍼스트 무버
한국경제는 지금까지의 선진국 추격형 패스트 팔로우를 탈피, 혁신 선도형 퍼스트 무버로서의 산업구조를 구축해야 한다. 일본 정부가 우리나라를 상대로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관련 일부 소재 수출을 규제하면서 핵심 부품 소재 원천 기술 개발에 소홀했던 점을 자성, 이번 기회에 특정 품목이나 국가에 대한 기술 및 수출의존도를 줄이...
일간투데이  |  2019-07-08 15:10
라인
[사설] [사설] 선진 다문화사회 위한 국민의식 개선 시급하다
글로벌 시대 국제결혼 증가는 필연이다. 이른바 다문화가정은 증가할 수밖에 없다. 우리나라의 경우 동남아시아 등 외국인 며느리들이 시집오는 사례가 절대적으로 많다. 문제는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여성 결혼 이민자는 자국 문화와 한국 문화의 차이, 언어 소통의 어려움, 생활습관 및 사고방식의 차이를 경험하게 된다. 또한 전통적...
일간투데이  |  2019-07-08 15:08
라인
[기자수첩] [기자수첩] 헬리오시티 상가, 도우씨앤디만 배부르다?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 조합장은 한 번 임명되면 '무소불위(無所不爲)' 권력을 휘두른다는 말이 있다. 조합장이 정비사업 현장의 최종결정권자인 만큼 각종 이권이 걸린 사업에서 업자들에게 영향력을 행사하고 수억...
송호길 기자  |  2019-07-08 13:39
라인
[기자수첩] [기자수첩]'통신삼분천하', 해일 안 보이나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우리나라 이동통신시장은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빅 3사 체제가 장기간 유지돼 흔히 '삼분천하(三分天下)'로 묘사된다. 새로운 세대의 통신 서비스가 나올 때마다 3사는 소비자들에게 각자가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욱신 기자  |  2019-07-07 20:38
라인
[칼럼] [유나연의 법고창신] '우익조’ 아베의 노림수
시대는 말을 남긴다. 70여 년 전 해방공간을 보자. 북에는 소련군, 남엔 미군이 진주했다. 한반도의 민초들은 광복 아닌 광복을 맞았다. 백범 김구 선생으로 상징되는 충칭(重慶) 임시정부를 중심으로 헌신적인 항일 독립운동을 펼쳤건만 스스로 쟁취하지 못한 광복, 열강에 의해 주어진 해방이었다.36년간 일제의 지배를 당한 터...
황종택 주필  |  2019-07-07 16:29
라인
[사설] [사설] 政·官·財 합심해 일본과 ‘대화’하길 바란다
한국과 일본 양국이 강경 대응으로 맞서는 양상이다. 한국 대법원의 일제 강제징용 배상 판결과 일본 초계기의 우리 함정에 대한 저공근접비행에 따른 양국 간 ‘복합 갈등’이 지속되면서 급기야 일본 정부가 4일부터 반도체, 디스플레이 제조 과정에서의 필수 재료 3종에 대한 한국으로의 수출을 규제하고 나선 데 따른 것이다. 일본...
일간투데이  |  2019-07-07 16:27
라인
[사설] [사설] 정보 공개로 신뢰 높여야 할 프랜차이즈업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상생정신이 절실하다. 업종 간 경쟁 심화 등으로 폐점률이 더 높아지리라는 우려다. 장기불황의 그늘이 짙다. 이처럼 가맹점들이 생존권을 위협받고 있지만 정작 주요 가맹본부의 매출은 증가하고 있다. ‘본사만 배를 불리고 있다’는 비판을 받는 이유다.창업시장의 불문률이 ‘투자대비 수익성’이다. 즉 ‘가성비...
일간투데이  |  2019-07-07 16:26
라인
[사설] [사설] 최저임금 ‘동결 내지 인하’해야 할 공익위원들
문재인 정부의 한국경제 회생 책무가 무겁다. 산업 전반에 걸쳐 성장세 약화 상황이 뒷받침한다. 해외 진단도 비슷하다. 국제통화기금(IMF)이 한국의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과 경직된 근로시간제에 대해 정면 비판한 게 잘 보여주고 있다. 사실 2년 새 30% 가까이 최저임금이 급등, 영세 상공업과 자영업자 등은 직원을 내보내고...
일간투데이  |  2019-07-04 15:20
라인
[사설] [사설] '미래 산업 고도화'로 日 수출 규제 장벽 넘자
한 나라 경제는 제조업 성과에 달려 있다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니다. 제조업은 국가경쟁력의 기반이기에 소홀히 할 수 없는 중요 산업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제조업은 국내총생산(GDP)의 약 30%를 차지한다. 이런 현실이기에 제조업의 어려움은 한국경제 위기로 직결된다. 그런데 국내 제조업이 위기를 맞고 있다. 우리 제조업이...
일간투데이  |  2019-07-04 14:54
라인
[기자수첩] [기자수첩] 보험사, 헬스케어 서비스업 본격 진출
[일간투데이 홍정민 기자] 이번 하반기부터 보험사가 당뇨·고혈압 환자 등을 상대로 건강관리 서비스를 직접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정체된 보험시장에 헬스케어를 매개로 이익을 창출할 수 있는 新시장이 열릴 것으로 보인다. 보험사는 건강관...
홍정민 기자  |  2019-07-03 16:53
라인
[사설] [사설] 성장률 2.4%로 낮춘 정부, 정책 전환해야 한다
한국경제가 사면초가다. 밖으로는 세계 주요2개국(G2)인 미국과 중국 간 무역분쟁 여진으로 수요가 줄고 있다. 경제 버팀목 격인 반도체·디스플레이·석유화학 업종 등에서 수출 감소세가 뚜렷하다. 게다가 일본 정부가 4일부터 TV와 스마트폰 등에 쓰이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제조 과정에서의 필수 재료 3종에 대한 한국으로 수출을...
일간투데이  |  2019-07-03 16:21
라인
[사설] [사설] 美 저력 깨닫게 한 지도층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극심한 빈부차는 국민통합에 장애물로 작용한다. 범죄 유인 등 사회문제의 온상이 되기도 한다. 사회적 약자에 '희망의 사다리'를 놓아줘야 하는 이유다. 우리나라의 경우 과제가 적잖다. 예컨대 한국의 관리자 자녀는 절반이 관리자가 되고, 육체노동자 자녀는 25%만 관리자가 된다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보고서가 이를 뒷받...
일간투데이  |  2019-07-03 16:19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