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영화·방송
별그대 도민준, 무엇을 봤길래 마음 아파했나...
  • 일간투데이
  • 승인 2014.01.14 10: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인터넷뉴스팀]

   
 

수목극 절대강자 SBS ‘별에서 온 그대’에 등장한 전지현의 옥외광고판은 실제 제작물

별에서 온 그대 5회 방송분에서 천송이(전지현 분)는 한유라(유인영 분) 의문사의 가해자로 몰리며 모든 작품에서 하차하고 광고도 줄줄이 중단되는 시련을 겪게 된다. 이로 인해 천송이의 옥외 광고현수막이 철거됐고, 도민준(김수현 분)은 이 모습을 안타깝게 바라봤다.

이 방송 이후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는 천송이 광고판에 대해 “실제 제작된 현수막이다”와 “아니다. 제작진의 정교한 CG다”라는 누리꾼 의견들이 올라왔으며 14일 ‘별그대’ 제작진에 따르면 극중 천송이의 광고현수막은 실제 존재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말 SBS 일산제작센터 운동장에 가로 20m, 세로 15m짜리 조형물이 세워졌다. 여기에 전지현의 얼굴이 담긴 현수막이 씌워졌다. ‘세상은 나로 인해 아름답다’는 카피 와 전지현의 아름다운 얼굴이 담인 이 현수막은 실제 광고판이라 여겨질 만 했다.

이 조형물이 서울 강남의 건물과 CG로 합성되며 극중 천송이의 옥외 광고판이 완성됐다. 해당 조형물은 제작한지 5일만에 단 한 번의 촬영 직후 철거됐다.

사진-SBS 캡처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