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국내연예
'떴다패밀리' 장도연, 카멜레온 같은 1인 다역 완벽 소화
   
[일간투데이 김주희 기자] 개그우먼 장도연이 1인 다역을 완벽 소화해 카멜레온 같은 매력을 발산해 화제다.

장도연은 SBS 주말드라마 '떴다 패밀리' (연출 주동민 극본 김신혜)에 출연해 글로벌 로펌의 비서역에서부터 변호사,사기꾼, 유치원선생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기를 척척 소화했다.

드라마 속 그녀는 로펌의 비서로 등장해 오상진에게 잘 보이기 위해 갑자기 짧은 치마로 의상을 변신하며 8등신 몸매를 과시하거나, 사기꾼으로 등장해 뛰어난 입담으로 박준규에게 행성을 파는 등 각 캐릭터에 맞는 다양한 연기를 선보였다.

장도연은 개그 연기가 아닌 다양한 캐릭터에 맞는 말투와 표정, 자연스럽고 진지한 정극 연기를 선보여 팔색조 매력을 내뿜으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근 장도연은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 꽃게 춤 개인기를 선보이며 개그우먼 다운 열정을 보이거나 “아끼면 똥된다”라는 화끈한 연애관 폭탄 발언을 하기도 했다.

JTBC '에브리바디'에서는 톱 모델 한혜진을 압도하는 모델 포즈를 선보이며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또 솔직 담백한 입담으로 방송 직후 각종 포털 검색어를 장식하며 대세 개그우먼 임을 입증했다.

한편 장도연은 tvN '코미디 빅리그' ‘썸앤쌈’ 에서 차력사로 변신 하거나, 망가지는 표정과 춤을 선보이며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주고 있다. 개그뿐 아닌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들며 ‘미친 존재감’을 보이며 향후 행보에 대한 귀추가 주목 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