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기업
LG 시그니처, 美 아티스트 '조나단 애들러'와 맞손조나단 애들러가 운영하는 10여개 매장에 LG 시그니처 전시
상반기, 프리미엄 고객 이용 많은 뉴욕 맨하탄 주요 백화점에도 입성
  • 이욱신 기자
  • 승인 2017.07.20 13:11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LG전자가 미국 유명 아티스트 조나단 애들러와 손잡고 초(超) 프리미엄 'LG 시그니처'의 프리미엄 마케팅을 강화한다. 미국 뉴욕에 있는 모던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조나단 애들러의 쇼룸에서 고객들이 LG 시그니처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LG전자가 초(超) 프리미엄 'LG 시그니처(LG SIGNATURE)'의 프리미엄 마케팅을 위해 미국 유명 아티스트 조나단 애들러와 손을 잡았다.

자신의 이름을 딴 모던 라이프 스타일의 브랜드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조나단 애들러는 '섹스 앤 더 시티', '월&그레이스' 등 유명 TV 드라마 시리즈의 세트 디자인은 물론 TV쇼 '톱 디자인'의 심사위원으로도 참여한 최고의 인테리어 디자이너다.

LG전자는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 있는 조나단 애들러 쇼룸에서 인테리어 및 패션 분야 에디터들을 대상으로 LG 시그니처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미국 고객들은 올 9월부터 뉴욕과 시카고, 샌프란시스코, 댈러스, 애틀란타, 마이애미 등에 있는 조나단 애들러 매장 10여 곳에서 LG 시그니처 제품을 체험할 수 있다.

조나단 애들러 매장에는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가습공기청정기 등 LG 시그니처 제품과 그가 제작한 가구, 조명 등 감각적인 인테리어 소품들이 함께 연출돼 프리미엄 고객들을 위한 새로운 트렌드를 선보인다.

조나단은 "스타일과 혁신의 결합체인 LG 시그니처 제품들을 보자마자 집에 있는 가전을 모두 다 바꿔버리고 싶을 정도였다"고 말했다.

한편, LG 시그니처는 지난 상반기에 가전 매장뿐만 아니라 메디슨 스퀘어 가든, 삭스 피프스 에비뉴 등 프리미엄 고객들이 많이 이용하는 뉴욕 맨하탄 주요 백화점에 LG 시그니처 체험존을 운영했다.

이와 관련, 데이비드 반더월 LG전자 미국법인 마케팅담당 부사장은 "차별화된 기술과정제된 디자인을 모두 갖춘 LG 시그니처가 조나단 애들러의 제품들과 완벽한 조화를 이뤄 프리미엄 고객들의 눈높이를 충족시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