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시흥소방서, 생명지킴이 구급대원에 ‘하트세이버’ 수여
[일간투데이 박구민 기자] 시흥소방서는 6일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기여 한 구급대원 등 7명을 3분기 하트세이버(Heart Saver) 유공자로 인정하는 인증서 및 엠블럼 표창을 수여했다.

‘하트세이버(HEART SAVER/심장을 구한 사람)’란 심정지로 죽음의 위험에 놓인 환자를 심폐소생술 또는 제세동기 등을 활용해 소생시킨 사람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시흥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8월 4일 시화공단의 한 공장에서 갑자기 쓰러진 환자를 주변 동료들의 신고로 현장에 도착한 임희은 구급대원 등 7명이 환자를 인계받아 자동제세동기를 활용 제세동 1회 및 심폐소생술 등 적극적인 처치를 실시해 생명지킴이 역할을 해내 귀중한 생명을 구하며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됐다.

하트세이버를 받은 구급대원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없었다면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어려웠을 것"이라며 "이번 하트세이버 수상을 통해 앞으로도 시민의 생명을 지키는데 앞장서겠으며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