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빅데이터
[빅데이터로 본다] 인터파크, 옥션, 티몬…4월 브랜드평판 분석 결과 1~3위13일 한국기업평판연구소 발표…3월 분석결과 비교해 15.23% 증가
   
 

[일간투데이 정우교 기자] 인터파크가 4월 오픈마켓 브랜드평판 분석 1위를 차지했다. 13일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해당 조사는 지난달 11일부터 한달간 조사한 브랜드 빅데이터 2천937만여개를 분석한 결과다.

2위는 옥션, 3위는 티몬이 차지했다. 그 외 11번가, 쿠팡 등이 이어졌다.

1위를 차지한 인터파크는 참여지수 79만(천 단위 이하 생략), 미디어지수 162만, 소통지수 180만, 커뮤니티지수 43만, 사회공헌지수 52만으로 집계됐다. 브랜드평판지수는 518만이다. 지난 3월 조사한 438만과 비교하면 18.25% 증가했다.

옥션은 브랜드평판 506만을 기록하면서 2위를 차지했다. 참여지수 138만, 미디어지수 85만, 소통지수 149만, 커뮤니티지수 48만, 사회공헌지수 83만으로 집계됐다. 3월 브랜드평판지수 409만보다 23.58% 상승한 수치다.

계속해서 3위에 이름을 올린 티몬은 참여지수 102만으로 나타났다. 그 외 미디어지수 40만, 소통지수 70만, 커뮤니티지수 31만, 사회공헌지수 202만으로 조사됐다. 브랜드평판지수는 447만이다. 3월에 집계된 브랜드평판지수 268만보다 66.81% 올랐다.

 

자료=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 소장은 "이번 조사 결과는 지난 3월 오픈마켓 브랜드 빅데이터 2천549만여개와 비교해 15.23% 오른 수치"라면서 "세부분석을 살펴보면 브랜드소비 1.64% 하락, 브랜드이슈 51.76% 상승, 브랜드소통 0.27% 상승, 브랜드확산 17.12% 상승, 브랜드공헌 47.70% 상승했다"고 평가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