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PR 보도자료1
새로운 인천특별시대 양성평등주간과 함께양성평등주간 맞아 인천문화예술회관에서 기념행사 개최
  • 김종서 기자
  • 승인 2018.07.05 15:30
  • 1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종서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광역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영자)는 2018년 양성평등주간 양성평등주간은 사회 전 분야에서 여성과 남성의 동등한 권리와 책임, 참여기회를 보장해 실질적인 양성평등 사회의 구현을 목적이다.

매년 7월 1일부터 7일까지 '양성평등주간'을 지정 시행하고 있으며, 이 기간에는 여성가족부를 비롯해 전국 자치단체에서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하고 특색있는 부대 행사들을 함께 개최한다.

6일 오후 2시 부터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5년 양성평등기본법(舊여성발전기본법) 전면 시행으로 올해로 네 돌을 맞는 '2018년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는 '양성이 행복한 동행! 추진기반 구축'이라는 슬로건 아래 지역 관내 35개 여성단체 회원을 포함한 시민 1천300여명이 한 자리에 모여,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해 그 뜻을 함께 할 예정이다.

300만 인천특별시민의 염원을 담은 '양성평등' 메시지를 전달하는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Ⅰ부 기념식에서는 여성상'과 '평등부부상'을 포함해 양성평등 촉진에 대한 범시민적 관심을 제고하고 양성평등 인천 조성의 기반을 구축하는데 기여한 시민과 단체, 가족친화 기업 등 84명의 유공자들에 대한 표창을 수여한다.

주요 내빈들과 함께 시민 모두가 하나되어 외치는 슬로건 캠페인을 펼치는 등 민·관이 함께 여성의 사회참여 활성화와 권익 증진을 위한 문화 확산을 도모한다는 점에서 이번 행사의 의의가 있다

Ⅰ부 기념식이 끝난 후 Ⅱ부에서는 많은 히트곡으로 잘 알려진 유명가수 원미연·박상민·최진희가 함께 출연해 신나는 축하 공연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부대행사로 여성 일자리 상담 코너와 포토존등 13개 기관이 참여한 다양한 홍보부스와 시민 참여(체험)존을 함께 운영,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양성평등 주간 내내 시청 중앙홀에서는 양성평등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및 인천여성가족재단 오케스트라 런치콘서트 개최 등 다채로운 이벤트 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양성평등은 반드시 실현돼야 할 시대적 과제로 경력단절·성별 임금 격차·일가정 양립 등 아직도 풀어야 할 숙제가 많다"며 "워라벨 조성·여성인재 발굴·여성아동안심도시 구현 등 시정 전반에 걸친 양성평등 인프라 구축으로, 여성이 존중받고 살기 좋은 인천특별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