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가상화폐 블록체인/가상화폐
[4차산업혁명] 블록체인 강국을 꿈꾸며서울대학교 연구회 관련 콘퍼런스 개최…11일 서울대 글로벌 컨벤션 플라자에서 열려
   
▲ 서울대 블록체인 연구회 디사이퍼(Decipher)가 오는 11일 서울대 글로벌 컨벤션 플라자에서 블록체인 컨퍼런스 '디퍼런스(DE-FERENCE) 2018'을 개최한다. '디퍼런스2018' 알림 화면. 자료=디퍼런스2018 홈페이지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서울대 블록체인 연구회 디사이퍼(Decipher)가 오는 11일 서울대 글로벌 컨벤션 플라자에서 블록체인 컨퍼런스 '디퍼런스(DE-FERENCE) 2018'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현재 블록체인 코어 기술의 한계점 ▲블록체인의 확장성 솔루션 비교 분석 ▲업그레이드 가능한 스마트 컨트랙트(계약) 프레임워크 ▲토큰 모델 설계에서의 메커니즘 디자인 도입 방법론 ▲IoT(사물인터넷)에 접목한 블록체인 활용 사례 ▲DAICO(탈중앙화 가상통화공개)의 한계와 나아가야 할 방향성 등 그동안 디사이퍼 구성원들이 연구했던 다양한 주제를 다룰 예정이다.

또한 블록체인 산업과 학계의 주요 인사들이 산업과 기술에 대한 깊이있는 지식을 공유할 예정이다. 1부에서는 해시드(Hashed)의 김균태 CTO가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글로벌 트렌드를, 코드박스(Kodebox)의 김슬기 개발자가 블록체인의 저장 공간과 상태에 대한 기술적인 내용을, 블로코(BLOCKO)의 박헌영 CTO가 기업용 서비스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통찰을 공유한다. 2부에서는 아이콘(ICON)의 김종협 이사가 상호운용 가능한 블록체인 플랫폼과 댑 생태계를, 카이스트(KAIST)의 류석영 교수가 스마트계약의 보안 분석에 대한 내용을 발표한다.

디사이퍼 관계자는 "기존 자료를 분석하고 답습하는 수준을 넘어 새로운 것을 탐구한다는 방향 설정 아래 그동안 연구한 결과를 공유하기 위해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나라가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에서 '마켓(시장)'으로서의 지위를 넘어 '기술'을 갖춘 국가로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관련 생태계 모든 구성원이 다 함께 힘을 합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