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4차산업 일반
[4차산업혁명] 제16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서 만나는 '에듀 테크'-上학교·학원·어학 교재에서 '코딩' 교구로 세대교체
  • 임현지 기자
  • 승인 2019.01.13 0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교육이 미래다'를 주제로 열리는 '제16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교육박람회 당시 마르시스 부스. 사진=마르시스

[일간투데이 임현지 기자] 4차산업혁명시대를 맞아 교육박람회 풍경에도 변화가 예고된다. 기존 학교 및 학원, 어학 관련 교재가 주를 이뤘던 박람회 프로그램들이 ICT(정보통신기술)이 융합한 새로운 교육인 '에듀테크(EduTech)'를 중심으로 미래교육을 제시하고 있다.

'교육이 미래다'를 주제로 '제16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EDUTEC KOREA 2019)'가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에듀테크는 교육(Education)과 기술(Technology)의 결합을 의미한다. 전 세계에 4차산업혁명이 뿌리를 내리면서 국내에서도 소프트웨어 기반 '코딩(Coding)' 교육이 지난해부터 의무교육으로 지정됐다. 이에 이번 박람회에서도 다양한 코딩 관련 교구를 만나볼 수 있다. 

■ 떠오르는 '코딩 교구' 무엇?

코딩은 C언어, 자바, 파이선 등 컴퓨터 언어로 프로그램을 만드는 작업을 뜻한다. 그러나 4차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진짜 코딩' 교육은 코딩 알고리즘을 통해 논리적·창의적 문제해결능력을 키우는 것을 말한다. 이에 모니터와 본체, 마우스 등으로 구축된 컴퓨터가 아닌 장난감, 퍼즐 등으로 이뤄진 교구를 통해 아이들은 소프트웨어 사고(思考)를 배운다.

코딩 교육 전문 기업 마르시스는 이번 박람회에서 '똑똑한 코딩 친구, 클레버메이트'라는 슬로건 아래 당사의 교육 비전을 담은 코딩 제품들을 공개한다. 부스를 통해 '대시(Dash)', '오조봇(Ozobot)', '클레버블록(Cleverblocks)' 등 6가지 교구를 소개한다.

특히 올해 론칭을 앞둔 클레버블록은 복잡한 언어와 스마트 기기에서 벗어나 아이들이 친숙한 장난감처럼 손으로 직접 만지고 느끼며 배울 수 있는 코딩 교육 도구다. 오조봇과 대시를 움직이며 절차적 사고의 기초를 다지고 창의력과 논리력을 키울 수 있는 것이 클레버블록의 특징이다. 

마르시스 관계자는 "이번 교육박람회에는 새롭게 소개하는 코딩 제품들뿐 아니라 마르시스의 코딩 제품들을 현업에서 종사하는 선생님들이 좀 더 쉽게 활용하고 수업에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커리큘럼을 제공할 예정"이라며 "이와 함께 다양한 혜택과 프로그램들이 준비돼 있으니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박람회는 ICT이 융합한 새로운 교육인 '에듀테크'를 중심으로 미래교육을 제시한다. 사진은 가상으로 코딩을 배울 수 있는 ㈜큐빅테크의 이지코드. 사진=큐빅테크


교보재가 없이도 코딩 교육이 가능한 프로그램이 있다. ㈜큐빅테크의 이지코드가 그 주인공이다. 이지코드는 3차원 고화질 가상공간에서 코딩을 배우는 프로그램이다. 실제 드론이 없어도 키보드와 가상 조종기를 이용해 드론을 조종할 수 있다. 추가되는 콘텐츠는 무료 다운로드할 수 있어 비용이 절감되고 교육과정을 발전시킬 수 있다. 

코딩 전문 교재를 만드는 토마토북도 이번 박람회를 통해 '생각대로 블록코딩'과 '아두이노 내친구(자율 주행 자동차·스마트폰 앱 만들기)' 등의 교재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용하기 쉬우면서 조립이 간단한 키트 세트를 함께 선보이며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코딩을 배울 수 있도록 제시한다. 

1977년 창립해 '스스로 학습법'을 추구해온 재능교육도 코딩에 주목했다. 게임 형태의 코딩 교구 '스카티 고!'를 직접 눈으로 보고 구매 상담을 할 수 있도록 이번 박람회에 부스를 마련한다. 

스카티 고!는 카드 보드 타일로 코딩 알고리즘을 만들고 모바일 또는 태블릿 PC로 스캔해 이를 실행, 미션을 완료해나가는 방식의 교구다. '스카티'라는 캐릭터가 사용자가 지시한 대로 움직이기 때문에 프로그래밍의 기본 개념을 쉽고 재미있게 익힐 수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