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강원
속초시, 관광비수기 전지훈련지로 대변신5종목 52개팀 1천174명 방문
  • 최석성 선임기자
  • 승인 2019.01.12 21:16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지난해 12월부터 축구 23개팀, 태권도 6개팀 등 총 5종목 52개팀 1천174명이 속초시를 전지훈련지로 확정하고 중목별 훈련장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사진=속초시
[속초=일간투데이 최석성 선임기자] 2019시즌 동계전지훈련을 위해 속초를 방문한 선수단으로 관광비수기 지역경제가 활기를 띄고 있다.

지난해 12월부터 축구 23개팀, 야구 5개팀 태권도 6개팀, 육상 16개팀, 카누 2개팀 등 총 5종목 52개팀 1천174명이 전지훈련을 확정하고 평균 15일 이상 체류하면서 중목별 훈련장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으며, 그 규모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속초시는 수도권과의 접근성, 풍부한 먹거리, 깨끗하고 다량의 숙박시설, 타 지역보다 따뜻한 날씨 등 동계 전지훈련지로의 이점을 두루 갖추고 있어 지속적으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시는 전지훈련팀에 체육시설 사용료 감면은 물론 속초시박물관, 설악워터피아, 코마린 요트공원, 영랑호 화랑도체험관광지 등 공공 및 민간 관광시설에 대한 입장료 할인 등의 편의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축구 전지훈련팀 23개팀 681명은 설악동 숙박업소에 1월중 장기체류 할 예정으로 관광비수기에 설악동 숙박단지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속초시 관계자는 "관광 비수기에 지역경제에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는 전지훈련팀의 유치를 위해 지역의 강점을 홍보하고 체육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