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스테이션3 다방, 집주인 위한 ‘공실 무료 광고’ 제공임대관리 플랫폼 앱 '방주인'으로 매물 등록시 서비스 혜택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2.26 13:05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자료=다방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다방이 집주인을 대상으로 '공실 무료 광고 혜택'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방주인이 매물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부동산 온·오프라인 연계(O2O) 플랫폼 다방은 임대관리 플랫폼 방주인 서비스를 통해 임대인을 위한 공실 무료 광고 혜택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임대인이 공실 무료 광고 혜택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방주인에 매물의 위치, 가격대 등 기본적인 정보를 등록하면 된다. 이후 해당 지역의 공인중개사가 매물 정보를 확인한 뒤 다방에 광고를 신청하면 해당 매물은 '방주인매물'로 분류된다.

등록된 방주인매물은 임대인이 직접 광고를 의뢰한 만큼 일반 매물보다 신뢰도가 높다고 판단, 다방 사용자가 매물을 검색할 때 일반매물보다 상단 위치에 우선 노출된다. 방주인매물은 임대인에게 추가 과금 없이 무료로 제공되며 공실 등록 개수 역시 제한이 없다.

다방은 공실 무료 광고 혜택을 통해 임대인의 공실 걱정을 대폭 덜어내는 동시에 공인중개사에게 신뢰도 높은 매물을 우선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방주인 서비스에 대한 꾸준한 고도화를 통해 임대인, 중개인, 임차인을 잇는 상생 전략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

박성민 스테이션3 다방 사업마케팅본부장은 "방주인 매물을 통해 공실 걱정을 안고 있는 임대인에게 상단 노출 광고 기회를 무료로 제공하는 동시에 신뢰도 높은 매물을 다량으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새롭게 선보이는 방주인매물과 기존의 확인매물 서비스의 확장을 바탕으로 부동산 거래 선진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