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수자원공사, 건설업계와 소통 '박차'…소통창구 구축발주사업 참여 32개 건설사와 상생간담회…건의사항·의견 공유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2.27 17: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한국수자원공사가 27일 서울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32개 건설사와 함께 상생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생간담회에 참여하는 기업은 최근 3년간 한국수자원공사가 발주한 사업비 300억원 이상의 공사에 참여한 중대형 건설사다.

수자원공사는 이번 간담회에서 입찰제도 개선 방안과 건설 관련 주요 업무계획을 소개하고 이에 대한 건설업계의 건의사항과 의견을 공유했다.

이번 간담회는 발주기관의 일방적 의사전달과 사업 추진을 지양하고 민간과 상시적인 소통을 통한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수자원공사는 올해 하반기에도 간담회를 개최할 계획이며 향후 중소형 건설사 및 엔지니어링 업체와도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건설업계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적극 수렴해 업계가 체감할 수 있는 지속적인 상생 협력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