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동두천시,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자 실태조사반 운영
  • 엄명섭 기자
  • 승인 2019.03.07 17:22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동두천시가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자 실태조사반을 운영하는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동두천시
[일간투데이 엄명섭 기자] 동두천시는 3월 4일부터 12월 31일까지 운영되는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자 실태조사반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기간제 근로자 14명을 채용해 체납자 현황조사를 실시하고, 체납액 징수율 제고는 물론 체납자별 맞춤형 징수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실태조사반은 관내 500만 원 이하 체납자 8,054명을 대상으로 전화독려 및 가가호호 방문을 통해 체납원인을 파악하고, 형편이 어려운 경우에는 복지기관 및 기타 서비스를 연계할 예정이다.

조성옥 세무과장은 "체납자 실태조사반을 통해 시민들의 납세의식이 개선되길 기대한다"며 "찾아가는 현장 중심의 체납 안내로 성실납부를 유도해 시민들에게 건전한 납세 풍토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