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강원
평창군, 제1회 추경예산안 5천60억원 편성기정예산 보다 1천16억원 증액
  • 최석성 선임기자
  • 승인 2019.03.15 20:27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평창=일간투데이 최석성 선임기자] 평창군은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기정예산 보다 1천16억원 증액된 5천60억원을 편성해 평창군의회에 제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에 제출된 예산안은 일반회계가 907억원 증액된 4천606억원, 상수도공기업특별회계를 비롯한 특별회계가 109억원 증액된 454억원이며, 당초예산 편성이후 신규 또는 변경된 국·도비 보조사업,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사업, 그리고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기반사업을 중심으로 편성됐다.

편성된 주요사업 중 국도비 보조사업은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에 18억원, 행복주택 건립사업에 20억원, 국민체육센터 건립에 36억원, 수출시장 다변화 지원사업에 19억원을 각각 편성했다.

또한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기반사업으로 기업유치를 위한 부지매입에 79억원, 기초 교통망 확충을 위한 도시계획도로개설에 53억원, 산촌거점권역 육성을 위한 부지매입에 51억원을 편성했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이번 추경예산은 국도비 보조사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장과 농업 육성, 일자리 창출사업에 기반을 두고 편성했으며, 특히 올림픽 이후 지역의 신성장동력이 될 기업유치와 산촌거점권역 육성사업 추진을 위한 기반시설 확보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제출된 추경 예산안은 오는 25일부터 개회되는 평창군의회 임시회에서 심의·의결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