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인천
인천 고등학생 12명 노로 바이러스 감염…보건당국 역학조사
  • 우제성 기자
  • 승인 2019.03.22 18:46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우제성 기자] 인천의 한 고등학교 학생 12명이 노로 바이러스에 감염돼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21일 인천시교육청과 보건당국에 따르면 최근 인천 서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식중독 증세를 보인 학생 32명 중 12명이 노로 바이러스에 감염됐다.

이들은 식을 먹은 뒤 설사와 구토 증세 등을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보건당국은 시·군·구, 교육청 등의 관계자들과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급식중단 조치를 내렸다.

또 이들은 학생과 종사자 인체가검물 21건, 보존식 등 식품검체 58건, 환경가검물 32건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의뢰 했으며, 방역소독 등을 통해 추가 식중독 환자 발생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방침이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역학조사를 동해 감염 경로와 원인 등을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제성 기자 sniperpress@naver.com

일간투데이 인천취재본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