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H2O글로벌본드펀드’ 설정액 1천억 돌파3개월 수익률 6.22% ·연초이후 6.52% · 설정이후 8.21%… 안정적 수익률 유지
  • 이은실 기자
  • 승인 2019.04.15 17:13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이 '신한BNPP H2O글로벌본드증권투자신탁' 출시 6개월 만에 설정액 1천억원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일간투데이 이은실 기자]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이 '신한BNPP H2O글로벌본드증권투자신탁' 출시 6개월 만에 설정액 1천억원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펀드는 설정 후 글로벌시장의 높은 변동성 장세에서도 다양한 전략을 통해 꾸준하고 안정적인 수익률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 11일 기준 환오픈형 종A1클래스기준으로 ▲3개월 수익률 6.22% ▲연초이후 6.52% ▲설정이후 8.21%를 기록하고 있다. 펀드는 환헤지형, 환오픈형과 미국달러형으로 가입 가능하다.

글로벌 채권과 통화 포지션을 활용한 헤지펀드 스타일의 채권 펀드인 '신한BNPP H2O 글로벌본드펀드'는 글로벌 채권 펀드 전문 운용사인 H2O자산운용이 운용하는 'H2O Multi Aggregate펀드'에 투자하는 재간접펀드로 국내에서는 첫번째 공모펀드다. H2O자산운용은 프랑스의 글로벌 자산운용사인 나틱시스자산운용의 자회사다.

이 펀드는 선진국 국채, 회사채, 이머징 국채, 유동화증권 등 다양한 채권 관련 자산과 이들 자산의 대상 통화를 비롯한 글로벌 통화에 투자한다. 글로벌 국가들의 통화정책, 펀더멘탈을 분석해 각 국가의 채권과 통화의 상대가치 분석을 통한 매수·매도 전략을 사용하고 있으며, 일부 시장 방향성도 병행하고 있다. 공모 펀드 역시 안정적인 수익 실현과 리스크 통제를 위해 변동성을 연간 3%~6% 수준으로 운용한다. 또 월간운용보고서에 주요 투자전략별 포지션을 투명하게 공개한다.

해외채권운용팀 탁하진 팀장은 "글로벌 중앙은행의 통화정책의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해 기존 해외채권형 펀드들과의 차별화를 뒀기 때문에 초과성과를 창출하고 있다"며 "작년 미국이 4회 기준금리를 인상하고, 유럽이 마이너스 예금금리를 유지하였을 때도 이 펀드는 채권과 통화 자산군을 이용해 비교지수인 글로벌채권형 달러헤지 지수대비 +6.5%p의 높은 초과 성과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리테일영업본부 윤일성 본부장은 "'신한BNPP H2O 글로벌본드펀드'는 개인투자자들도 쉽게 투자할 수 있는 공모펀드로 출시됐고, 헤지펀드 스타일의 글로벌채권형펀드에 대해 투자들에게 최대한 이해하기 쉽게 상품 소개자료를 제공하면서 영업직원 및 고객과의 소통을 높였던 점과 설정 이후 안정적이고 우수한 성과를 지속한 것이 큰 호응을 얻은 것 같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