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우리은행, 기회의 땅 베트남 투자 세미나 실시금융 투자 전략과 부동산 투자 설명회, 선착순 200명 모집
  • 배상익 선임기자
  • 승인 2019.04.16 11:59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배상익 선임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오는 24일 서울시 중구 본점 4층 비전홀에서 ‘기회의 땅 베트남' 성공 투자 전략' 주제로 세미나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주제별로는 ▲베트남 경제 현황 소개와 미래에 대한 전망 ▲베트남 금융 투자 전략 ▲베트남 부동산 투자 가이드 등 3가지 이다.

1부는 베트남의 과거, 현재와 미래에 대해 현지 근무 경험을 바탕으로 임홍재 전 베트남 대사가 2부는 베트남 경제상황과 베트남 펀드 투자에 대해 이대원 한국투자신탁운용 팀장이 ‘베트남 우량 주식을 사는 포트폴리오 투자법’을, 김태윤 우리은행 세무사가 ‘해외에서 찾는 절세 포인트’를 설명한다.

끝으로 3부는 박상욱 우리은행 해외부동산팀장이 ‘해외 부동산 투자신고 핵심 가이드’, 쯔엉 베트남 킹랜드 대표가 ‘베트남 현지 부동산 시장 투자 유의사항’을 소개한다.

베트남 투자에 대해 관심 있는 누구나 전국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세미나는 선착순 200명을 대상으로 하며, 무료로 참가 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베트남 투자에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 베트남 펀드 투자, 베트남 부동산 투자 등에 대해 설명하고 투자 전략을 제시하는 세미나를 마련했다”며, “특히 해외부동산 투자 신고 절차와 세금에 대한 내용도 상세하게 안내받을 수 있어, 베트남 투자에 대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