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KEB하나은행의 핀테크 랩인 '1Q Agile Lab' 8기 출범유망 스타트업과 은행이 동반 성장하는 혁신적 비즈니스모델 구축
  • 배상익 선임기자
  • 승인 2019.04.18 13:23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배상익 선임기자] KEB하나은행이 18일 '1Q Agile Lab' 8기 스타트업의 출범식을 가졌다.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을지로 본점에서 국내 스타트업 10곳과 혁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은행권 최초 스타트업 발굴·협업·육성 프로그램'1Q Agile Lab 8기'를 공식 출범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에서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은 1Q Agile Lab에서 육성되는 스타트업과 KEB하나은행의 주요 상생 협력사례를 소개하고, "스타트업에 대한 적극 투자, 은행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진출 지원, 산학프로그램 지원을 통해 KEB하나은행과 스타트업이 동반성장해 나가겠다"며 적극적 의지를 피력했다.

'1Q Agile Lab'은 KEB하나은행이 2015년 6월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이후 이번 8기까지 총 64개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며 다양한 협업 성공사례를 창출하고 있는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다.

선정된 스타트업에는 개별 사무공간이 제공되며 하나금융그룹 관계사 내 현업 부서들과의 사업화 협업, 외부 전문가들에 의한 경영 및 세무컨설팅, 직∙간접투자, 글로벌 진출 타진 등의 광범위한 지원이 제공된다.

설립된 이후, 핀테크 스타트업 중심으로 적극 지원중이며 8기까지 64개 핀테크 스타트업 발굴, 12개 기업에 39억원을 직접투자 했다.

또한 한국벤처투자와 공동출자로 지난해 6월 모펀드 1천100억원 조성, 향후 유망 스타트업에 대해 3년간 200억원 이상 지분투자와 올해 5천억원의 직·간접투자를 계획 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스타트업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디지털 혁신을 일으키는 실제 사업모델로 구체화되며 더 나아가 지속적인 성장기반까지 갖출 수 있게 된다.

특히, 하나금융 내 벤처캐피탈 업무를 수행하는 하나벤처스를 통해 스케일업(Scale-up) 투자에도 집중 하고 유망 스타트업과 거점지역 대학 간 만나 시너지를 창출하고 스타트업 생태계가 확산될 수 있도록 숭실대 산학연계 인턴십 프로그램을 지원 하고 있다.

또한, 하나금융의 24개국 186개의 네트워크 및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를 활용한 스타트업의 맞춤형 글로벌 시장 진출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