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신한은행, 장애인 고객 맞춤 모바일 원스톱 서비스 시행13개 장애인 친화 영업점 정보 제공 및 전담 창구 예약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
  • 배상익 선임기자
  • 승인 2019.04.22 11:21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배상익 선임기자] 신한은행이 장애인 고객을 위해 모바일 전담 창구 예약이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를 시작했다.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장애인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모바일 채널 쏠(SOL)에서 영업점 정보를 제공하고 예약까지 가능한 장애인 전담 창구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쏠(SOL) ‘장애인 맞춤 메뉴’에서 이용할 수 있는 이 서비스는 장애인 친화 영업점의 주소, 최적 방문 시간, 대기 고객 현황 등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번호표 발급, 전담 창구 예약 등도 바로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 ‘원스톱 서비스’이다.

아울러 챗봇 ‘쏠메이트 오로라’에도 관련 콘텐츠를 탑재해 장애인 고객들이 다양한 모바일 채널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신한은행 장애인 친화 영업점은 수화상담 시스템을 갖춘 영업점과 장애인 고객 전담 창구, 장애인 전용 주차 구역이 갖춰진 영업점 등 서울·경기 지역 소재 13개 영업점(광교영업부, 일산금융센터, 여의도·세종로·무역센터·광장동·마포·용산·명동·도곡동·방화역·노원역·서잠실 지점)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그룹 차원에서 추진하는 ‘따뜻한 금융’ 실천의 일환으로 장애인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은행 업무를 진행할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금융의 사회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