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호남
레트로 여행? 낭만항구 목포로 떠나요봄 여행주간 '목포 레트로 여행 상품' 운영
  • 방석정 기자
  • 승인 2019.04.24 15:54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방석정 기자] 목포시는 봄 여행주간에 목포를 찾는 여행객을 대상으로 낭만과 복고감성이 가득한 이색 체험형 여행상품을 운영한다.

올 해 봄 여행주간은 4월 27일 부터 5월 12일까지이다.

목포시가 이번에 선보이는 특화상품은 2019 대한민국 트렌드인 'Newtro'(New와 Retro의 합성어, 복고를 새롭게 즐기는 경향)와 목포의 근대 관광자원을 연계한 ‘목포 레트로 여행’이다

목포 앞 바다가 내려다 보이는 보리마당과 연희네 슈퍼가 위치한 서산동 일원, 근대역사관과 개항장의 모습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근대역사문화거리 일원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복고풍 의상과 소품 대여 '연희네 의상실', 흑백사진 촬영 및 인화서비스 제공 '연희네 사진관', 미숫가루나 커피를 마시며 LP판과 카세트테이프로 음악을 감상하는 '연희네 음악다방' '옛날 도시락 체험' '1987 레트로 갤러리' 등을 통해 방문객들에게 감성 가득한 색다른 추억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섯가지 복고 콘텐츠에 연희네 슈퍼와 근대역사관 간 이동 편의를 위해 운영하는 미니밴 셔틀까지 포함된 이번 레트로 여행 패키지 이용료는 만원이다.

현장에서는 SNS에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글을 게시하고 인증하면 다양한 기념품을 주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목포 레트로 여행 참가 사전예약은 5월 11일까지 여행주간 홈페이지 지역여행 메뉴에서 신청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여행주간 운영사무국이나 목포시청 관광과로 문의하면 된다.

목포시 관계자는 "목포 레트로 여행 상품은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하고 목포 관광의 매력을 더욱 높여 줄 것으로 확신한다"며 "봄 여행주간에는 꼭 낭만항구 목포에 오셔서 복고감성을 만끽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석정 기자 tjrwjd7908

신뢰하나로 살아왔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