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충청
충북청원고, 13년째 국토순례체험행진 실시인솔교사 포함 500여 명 참여
  • 이훈균 기자
  • 승인 2019.05.17 17:48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충북교육청
[충북=일간투데이 이훈균 기자] 청원고등학교(교장 강대훈)가 5월 13일부터 17일까지 4박5일 동안 국토순례체험행진을 실시했다.

우리 강산의 아름다움을 체득하고, 체험활동을 통하여 역사와 문화를 찾아 떠나는 국토순례체험 프로그램은 개교 이래 13년째 매년 실시되고 있다.

이번 행진에는 1·2학년 전체학생과 인솔교사를 포함하여 500여 명이 참여했다.

1학년은 동해 끝에서 미시령 옛길 걷기를 시작으로 정선, 온달산성, 하늘 길, 죽령옛길, 문경새재에 이르는 도보행진을 했다.

2학년은 해남 땅끝 마을에서 시작하여 가우도 바래길 순례, 이순신 순국공원, 보리암, 평사리 화개장터, 지리산 노고단, 속리산 문장대에 이르는 도보행진을 했다.

국립 대전 현충원도 방문하여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에 단체로 참배하고 미리 준비해 간 손수건으로 정성껏 묘비를 닦는 봉사활동도 했다.

참여한 한 학생은 "국토 곳곳을 누비며 소중함을 느끼고, 함께 걷는 동안 친구와의 우정을 돈독히 하고 선생님과 깊이 소통하는 시간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