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충청
공주시, "폐식용유 아무데나 버리지 마세요"공동주택 25곳과 읍·면·동 주민센터에 수거통 설치
  • 류석만 기자
  • 승인 2019.05.17 17:48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한 시민이 공동주택에 비치된 폐식용유 무상 수거통에 폐식용유를 버리고 있다. 사진=공주시
[일간투데이 류석만 기자] 충남 공주시가 가정에서 발생되는 폐식용유의 무단 배출로 인한 문제 해결을 위해, 폐식용유 무상 수거 처리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

시는 지난해 3월 제이에너지㈜와 협약을 체결하고 관내 25개 공동주택에 71개의 수거통을 설치했으며, 단독주택 등에 거주 중인 시민들을 위해 관내 읍·면·동 주민센터에도 20개의 수거통을 비치해 정기적으로 수거, 처리하고 있다.

수거된 폐식용유는 처리업체로 반입해 바이오디젤 원료로 재활용될 예정으로 정기 수거 전이라도 수거를 희망할 경우 공주시청 자원순환과로 연락하면 수거업체와 협의 후 추가로 수거에 나설 계획이다.

진기연 자원순환과장은 "폐식용유로 인한 하수관 막힘 현상 및 수질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폐식용유 무상 수거, 처리를 하고 있다"며 "가정에서 발생한 폐식용유를 생활하수와 함께 버리지 말고 조금 불편하더라도 반드시 수거통에 넣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