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임직원들과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다음 참여자로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추천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5.23 10:19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하는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사진 가운데)과 임직원들. 사진=호반그룹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호반그룹의 김상열 회장과 임직원들은 릴레이 환경운동 캠페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은 일회용 컵 등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친환경 제품을 사용하고 있는 사진을 찍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환경 캠페인이다.

지난 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주관해 진행했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은 당초 목표로 삼은 해시태그 2만 건을 달성하며 공식적인 활동이 종료됐다.

이후 플라스틱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한 각계각층의 자발적인 참여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깨끗한 자연환경을 다음 세대에게 물려주기 위해서 생활 속의 작은 실천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의 취지에 깊이 공감하며 임직원들과 함께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진옥동 신한은행장의 지목을 받아 이번 챌린지에 동참했으며 다음 참여자로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과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을 추천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사내에서 머그컵과 텀블러 사용을 적극 권장하고, 건설계열 호반건설, 호반산업에서 아파트 분양시 지난 2012년부터 견본주택 방문객들에게 종이 쇼핑백 대신 장바구니를 배포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호길 기자 hg@dtoday.co.kr

경제산업부 송호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