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충청
서천군, ‘보령 네트워크 플랫폼 구축 용역’ 최종 보고회6월 중 관광여행 앱 ‘끌림’시범 운영 예정
‘여행·쇼핑’을 핸드폰에 담아
  • 류석만 기자
  • 승인 2019.05.24 16:26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충남 서천군은 지난 22일 군청 상황실에서 박여종(맨 오른쪽) 부군수와 군 관계자, 전문가, 용역사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천․보령 자원인프라 네트워크 플랫폼 구축 용역 최종보고회를 갖고 있다. 사진=서천군
[일간투데이 류석만 기자] 충남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지난 22일 군청 상황실에서 박여종 부군수와 군 관계자, 전문가, 용역사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천·보령 자원인프라 네트워크 플랫폼 구축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서천군과 보령시는 국립생태원과 대천해수욕장 등 관광객이 집적되어 있는 명확한 거점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주변 체험·관광자원과의 연계성이 떨어져 기대 이상의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두 기관은 지역 내 주요관광자원과 지역자원을 통합 연계하는 ‘체험·관광·유통 자원인프라 네트워크 플랫폼’을 구축하고, 관광객들을 지역 내로 유인해 지역 주민소득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서천군 플랫폼은 군의 주요관광지와 체험마을·음식·숙박·펜션, 농수특산품 판매 등 다양한 콘텐츠를 등록하는 관광여행 핸드폰 애플리케이션(앱)으로, 향후 플랫폼이 구축되면 이용객들은 핸드폰으로 플랫폼 내 다양한 추천 여행상품과 농수특산품 등 쇼핑몰 예약결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서천 지역의 숨은 관광지와 다양한 추천 여행상품을 홍보함에 따라 거점관광지만 들렀다가 빠져나가는 관광객들이 우리 지역을 더 알고 더 오래 머물 수 있도록 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용역을 통해 올 6월 10일까지 ▲서천군 관광여행 핸드폰 앱(플랫폼) 개발 ▲SNS 홍보 및 플랫폼 활성화 전략 ▲관광패턴 빅데이터 분석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하며, 용역 완료 후 한 달간 시범운영기간을 거치고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

한덕수 기획감사실장은 “관광코스 추천부터 통합관광 정보 제공, 예약결제시스템까지 한 번에 갖춘 핸드폰 앱 기반 플랫폼 시스템 구축으로 이용객들이 우리 지역의 다양한 체험자원과 여행상품, 쇼핑몰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앞으로 더 많은 관광객들이 우리 지역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플랫폼 핸드폰 앱 명칭은 주민과 공무원 등 설문조사를 통해‘끌림’으로 최종 선정됐으며, 이는 서천의 맛과 멋, 특색 있는 매력에 사람들이 이끌려오는 것을 의미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