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신한은행, ‘쏠편한 전세대출 맞춤 서비스’ 시행금융권 최초, 전세보증금 반환을 보장해주는 모바일 전세대출 출시
  • 배상익 선임기자
  • 승인 2019.06.10 10:21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배상익 선임기자] 신한은행은 10일 금융권 최초로 모바일 앱 쏠(SOL)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전세대출을 출시함과 동시에 고객 상황에 맞는 맞춤 전세대출 추천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주택도시보증공사 전세대출은 대출보증을 통해 전세자금을 지원하고, 반환보증으로 전세 계약 만료시 전세보증금을 안전하게 돌려받을 수 있는 2개의 보증이 결합된 상품이다.

모바일에서도 본 대출이 가능해짐에 따라 깡통전세, 역전세가 심화되고 있는 요즘 고객이 집주인으로부터 전세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할 상황에도 대비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상품 출시로 금융권 최초 전세대출 3종(주택금융공사, 서울보증보험, 주택도시보증공사)을 모두 모바일화하여 더 많은 고객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몇가지 설문에 응하면 고객의 상황에 가장 적합한 전세대출이 무엇인지를 안내해주는 ‘맞춤 전세대출 추천 서비스’를 통해 접근성과 편의성을 강화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 ‘맞춤 전세대출 추천 서비스’ 및 ‘주택도시보증공사 전세대출’ 도입을 통해 어렵게만 느껴지던 전세대출을 모바일에서 더욱 간편하고, 든든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전세대출 한도가 부족할 경우를 대비해, 사전에 신용대출 한도를 제시하는 서비스도 탑재하는 등 ‘고객 퍼스트(First)’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