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4차산업 일반
[4차산업혁명] 한국·핀란드 프롭테크 민간교류 '물꼬'프롭테크포럼-프롭테크핀란드, 상호교류·스타트업 공동지원 등 의견 공유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6.11 16:15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지난 10일 프롭테크핀란드에 방문한 안성우 한국프롭테크포럼 의장(사진 맨 오른쪽)과 프롭테크핀란드 공동설립자 쇼어드 포스테마(왼쪽), 타샤 톨마헤바(Tasha Tolmacheva)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프롭테크포럼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한국프롭테크포럼(이하 포럼)이 지난 10일 헬싱키에서 핀란드를 대표하는 프롭테크 단체 '프롭테크핀란드(Proptechfinland)'와 만나 교류 협력 사업에 대한 방안을 논의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만남은 안성우 의장(직방 대표)이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순방 스타트업 경제 사절단에 참가한 것을 계기로 이뤄졌다. 양국 대표기관의 회동으로 한국-핀란드 간 프롭테크 민간 협력이 본격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롭테크핀란드는 지난해 설립돼 올해 초 국가에 정식 등록을 마친 비영리 단체다. 노르웨이와 스웨덴, 네덜란드와 협업하고 있으며 주로 건설, IT, 스타트업 등 부동산과 건설 산업의 혁신을 주도하는 기업이 모인 대표적인 커뮤니티다.

핀란드 프롭테크 시장은 부동산 정보 플랫폼이 활성화한 우리나라와는 달리 3D기술이나 로봇 등을 활용한 디지털 건설업이 가장 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정부가 자금 지원은 물론 프롭테크 테스트베드 역할을 하고 있어 민관 협력의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프롭테크핀란드 공동설립자인 타샤 톨마헤바(Tasha Tolmacheva)는 "가상공간에 기획, 시공, 유지 관리까지 빌딩 정보 전반을 구현하는 빌딩정보모델링(BIM, Building information modeling)을 비롯해 커머셜 부동산 관리시스템이 발전하고 있다"며 "핀란드에서 상대적으로 발전속도가 더딘 주거 임대, 매매 등과 같은 분야에서 한국의 프롭테크 사례를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만남에서는 구체적인 교류 및 협력 방안도 논의됐다. 프롭테크 주요 사안을 공유하고 협업 가능한 모델을 발굴하는 것은 물론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프롭테크 스타트업에 대한 컨설팅 및 지원 서비스를 상호 제공하는 데 뜻을 모았다.

또 프롭테크 시장 및 산업을 비롯해 투자 규모에 대한 데이터를 공유키로 했으며 컨퍼런스 공동 개최 및 프롭테크 필드 투어 진행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프롭테크핀란드 측은 오는 11월 헬싱키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스타트업 이벤트인 '슬러시(Slush)'의 RecoTech(Real Estate & Construction Tech) 행사에 한국 프롭테크 기업들이 참석해 줄 것을 제안하기도 했다.

안성우 포럼 의장은 "핀란드는 북유럽을 비롯해 글로벌 네트워크에 강점을 갖고 있으며 프롭테크 분야에서도 글로벌 투자가 몰리고 있다"며 "이번 프롭테크핀란드와의 협의를 통해 국내 프롭테크 기업들의 활동 무대가 더 넓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 의장은 "핀란드 프롭테크 산업에서 정부 지원과 민관 파트너십이 매우 인상적이었다"며 "좋은 협력 모델을 상호 공유하면서 프롭테크 생태계를 활성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포럼은 프롭테크핀란드와 지속적인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 다른 해외 기관과도 협력해 전 세계에 국내 프롭테크 잠재성을 널리 알려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호길 기자 hg@dtoday.co.kr

경제산업부 송호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