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인천
인천시 남동구, 지역 최초 유아숲체험원 개원
  • 박구민 기자
  • 승인 2019.06.14 22:04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인천시 남동구
[일간투데이 박구민 기자] 인천 남동구는 최근 지역 내 10개 군·구 지자체 중 최초로 늘솔길 근린공원에 유아숲체험원을 개원해 운영에 들어간다고 14일 밝혔다.

구는 최근 북부지방산림청으로부터 유아숲체험원 등록을 통보받았다.

늘솔길근린공원 내 4만 7천㎡ 면적으로 조성된 유아숲체험원은 모험놀이 공간, 치유의 공간, 체험의 공간 등 3개의 테마 공간으로 구성됐다.

모험놀이 공간에는 유아들에게 모험심과 협동심, 체력을 기를 수 있는 하늘요새, 경사면 미끄럼대, 둥지 전망대, 집라인, 숲속 나무집, 스파이더웹, 나무균형잡기, 통나무건너기 등 다양한 모험놀이 시설이 있다.

치유의 공간에는 교통약자 및 주민이 안전하고 편안히 숲을 체험할 수 있는 편백숲 무장애길이 있으며, 체험의 공간에는 26마리의 면양들을 관찰하고 먹이주기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양떼목장이 있다.

구는 유아들의 오감을 자극하고 신체활동을 위한 생태학습 프로그램과 계절 특색을 테마로 한 활동 프로그램을 지난 4월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오는 11월까지 운영한다.

구 공원녹지과 관계자는 "유아숲 체험 교육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증가하는 만큼, 이번 유아숲체험원 정식 개원으로 유아들에게 보다 다양한 숲 체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자연친화적 교육 환경 조성을 통해 유아숲체험원 추가 조성 등 숲 생태 교육 인프라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