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
정몽규 HDC 회장, ‘베트남 초청 장학금’ 수여해 장학생 격려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07.11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포니정재단]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우리나라와 베트남의 젊은 인재들을 위해 다양한 장학사업을 펼치고 있는 포니정재단은 지난 2012년부터 고려대학교 대학원과 협약을 맺고 '베트남 초청 장학금'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기존 베트남 대학생 장학금을 받은 학생 중 우수학생을 고려대학교 대학원 석사과정으로 초청하는 장학 프로그램이다. 포니정재단과 고려대학교 대학원이 분담해 이들이 공부에 전념해 석사학위를 취득할 수 있도록 석사과정 입학금과 등록금 등 학비 전액을 제공하고 있다.

한국에서 미래의 꿈을 현실로 만들고 있는 제5기 포니정 베트남 초청 장학생, 응웬 타잉 롱(Nguyen Thanh Long)이 정몽규 회장을 만나기 위해 삼성동 HDC 본사를 방문했다.

응웬 타잉 롱 학생은 2014년 포니정재단 베트남 장학생으로 선정된 후 호치민국립대학교를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했다. 지난 2017년 초청장학생으로 선발된 그는 낯선 한국에 와서 열심히 공부했고, 최선을 다해 노력한 결과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기계공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졸업 후 국내 기업(엑슬리트엣지)에 엔지니어로 입사하게 됐다.

정몽규 회장은 응웬 타잉 롱 학생의 졸업을 축하하는 한편, '해당 분야의 훌륭한 전문가가 되어 어려운 상황에 처한 학생들에게 자신이 받았던 도움을 다시 베풀어 줄 수 있는 인물이 되어달라'라고 당부했다. 이어 정몽규 회장은 졸업 축하 선물로 한국 전통 사기그릇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유니폼을 전달했다. 응웬 타잉 롱 학생 또한 정몽규 회장과 포니정재단이 베풀어준 후의에 깊이 감사하며 자신이 포니정재단을 통해 얻은 것 이상을 다른 이들에게 나눠주겠다는 뜻을 전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