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s528
상단여백
HOME 정치 입법라인
이상민의원, 한국연구재단 개정안 발의연구관리 전문기관 일원화로 R&D투자 효율 기대
  • 신형수 기자
  • 승인 2019.07.11 12:26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국회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인 이상민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을) 사진=의원실
[일간투데이 신형수 기자] 국회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인 이상민 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을)은 한국연구재단 산하 부설기관 설치 법적근거를 만드는 ‘한국연구재단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고 11일 밝혔다.

그간 R&D 사업을 수행하는 부처는 산하에 별도의 연구관리 전문기관을 두고, 과제기획부터 과제 수행 관리 및 성과확산에 이르는 전 과정을 관리하는 역할을 수행해 왔다. 그러나 각 부처별 다수의 전문기관이 운영되면서 R&D 투자 효율성 저하에 대한 문제가 제기됐다.

이에 정부에서는 국정과제로 ‘전문기관 운영 효율화’를 제시했고 그 후속조치로 ‘연구관리 전문기관 운영 효율화 방안’을 통해 1부처 1전문기관 기능정비 원칙을 확정한 바 있다.

’연구관리 전문기관 효율화 방안‘을 통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기존 한국연구재단/정보통신산업진흥원/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3개 기관에서 한국연구재단으로 일원화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한국과학기술원 등 과학기술관련 타 기관의 경우 소관 법률에 부설기관 설치의 근거를 두고 부설기관을 설치하고 있는 반면, 한국연구재단은 근거법령인 한국연구재단법에 부설기관 설치 근거 조항이 없어 개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이 의원은 “이번 개정안을 통해 한국연구재단이 정관이 정하는 바에 따라 부설기관을 둘 수 있게 하여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써 운영을 효율적으로 하고 정부의 전문기관 운영 효율화라는 정책 기조에 맞춰 전문성ㆍ공정성을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