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조선·중공업
포스코 또 사고…청소 중 "10m 추락"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07.15 18:36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포스코 포항제철소.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포스코에 악재가 잇따르고 있다.

15일 오후 3시 12분경 포스코 포항제철소 4고로(용광로) 코크스 보관시설에서 청소하던 포스코 협력업체 직원 A(34)씨가 약 10m 아래로 떨어져 병원으로 골정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으며 현재 근처 병원에서 치료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그는 현장에서 동료 2명과 함께 청소하던 중 이동하다가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현재 포스코과 협력업체는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정년퇴직을 2개월 앞둔 노동자가 다발성 골정상을 입은 채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