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 일반
샘표, 서울상상나라서 ‘2019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 개최
  • 유수정 기자
  • 승인 2019.08.19 10:28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샘표
[일간투데이 유수정 기자] 샘표가 아이들에게 집밥의 재미와 소중함을 즐겁게 경험할 수 있도록 돕는 뜻깊은 전시회를 진행한다.

샘표는 다음달 8일까지 서울 광진구 어린이공원 내 서울상상나라에서 ‘2019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샘표가 지난 2013년부터 ‘가족과 함께 하는 집밥이 가장 맛있는 추억이 된다’는 메시지로 이어온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캠페인의 일환이다.

현장에는 집밥의 재미와 소중함을 일깨워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피망, 당근, 브로콜리 등 갖가지 식재료 모양의 스탬프를 이용하는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앞치마 만들기’ 체험과 부모와 자녀가 함께 만들어 먹고 싶은 집밥 메뉴를 카드에 적어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샘표 우리맛 꾸러미를 선물하는 이벤트 등을 마련했다.

아울러 전시를 관람하는 부모들을 대상으로 집밥은 어렵고 번거롭다는 편견을 깨기 위한 초 간단 연두 양념 공식 3가지인 ‘연두 고소’, ‘연두 새콤’, ‘연두 밑국물’을 한쪽 벽면에 전시해 쉽고 맛있게 집밥을 만들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또 홈페이지를 통해 가장 맛있는 추억을 담은 작품에 투표하면 어려운 이웃에게 맛있는 추억을 선물할 수 있는 기부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특히 대표 프로그램인 어린이 그림대회의 최종 우수작 100작을 실물로 전시하는 것은 물론 출품 작품을 모두 검색할 수 있는 디지털 전시도 마련했다.

샘표 관계자는 “전시장을 찾은 유치원생 어린이가 또래 친구들의 그림을 보고 평소엔 안 먹던 버섯요리를 집밥으로 먹고 싶다고 하거나, 저녁엔 외식하지 말고 함께 집밥을 만들어 먹자는 초등생 가족도 있었다”며 “앞으로도 가족과 함께하는 소박한 집밥의 가치를 널리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