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충청
논산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오민아 아기 ‘최고 건강아’로 뽑혀
  • 류석만 기자
  • 승인 2019.08.25 14:29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제13회 논산시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에서, 최우수 건강아로 뽑힌 아기의 엄마 오민아(오른쪽) 씨가 활짝 웃으며 아기를 두손으로 감싸 안고 있다. 사진=논산시
[일간투데이 류석만 기자] 충남 논산시는 지난 23일 시보건소 건강홀에서 제13회 논산시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25명의 아기들은 엄마 젖을 먹는 생후 4개월 이상의 아기들로,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인 전유식, 이효은씨와 장혜주, 이복실 국제모유수유 전문가가 나서 성장발달, 인지발달, 엄마와 아기와의 애착도 등을 심사했다.

심사 결과 ▲최우수 건강아상 오민아 ▲우수 건강아상 홍민성·김도아 ▲장려 건강아상 최서은·이시엘·김시윤 아기가 각각 선발됐다.

수상한 오민아·홍민성·김도아 아기에게는 다음달 5일 온양에서 열리는 충청남도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에 논산시 대표로 참가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올해 선발대회는 모유수유아 선발 외에도 모유수유 퀴즈대회 등 가족들이 함께 참여하며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돼, 아기와 가족들이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시간이 되기도 했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전유식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는 “1970년대 95%이상이었던 모유수유 실천율이 점점 낮아지는 추세라 안타깝다”며 “보건소뿐만 아니라 시민모두가 모유수유 실천 홍보대사가 되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항순 시 보건소장은 “모유는 아기가 병에 적게 걸리고 사회성도 좋아지게 하며 산모의 건강 회복에도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며 “앞으로도 모유수유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