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지역 대표 청소년 수련시설로 호평2017년 개원 이래 국내외 청소년 4만여명 방문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8.25 16:54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전경. 사진=부영그룹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은 개원 2주년을 맞아 쾌적하고 안전한 청소년수련시설로 방문객이 급증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은 지난 2017년 7월 개원 한 이래 지역 청소년뿐만 아니라 국내외 청소년 등 약 4만여 명이 방문하며 제주지역 대표 시설로 거듭나고 있다.

특히 제주도를 방문하는 수학여행단의 안전 환경을 사전 점검하는 안심수학여행 서비스 대상 시설로 시설물의 안전, 안전규정 등을 준수하고 있다.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은 안전성 뿐 만 아니라 이용한 청소년들 및 관계자들로부터 시설 이용과 관련해 다방면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4월과 5월 초등학교와 중학교 인성수련회를 각각 진행했던 박형숙 신창초·중학교 교장은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에서 안전하고 쾌적한 시설과 천혜의 자연경관만으로도 학생들의 마음을 편안하고 여유롭게 해 줄 수 있었다"며 "수련원 관계자 분들의 친절한 안내와 세심한 배려, 꼼꼼한 안전체크 등 프로그램의 원활한 운영 위한 노력으로 의미 있는 인성수련 활동을 마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제주부영청소년수련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련원을 방문하고 이용하는 분들이 안전하게 지내며 의미 있는 시간들을 보내실 수 있도록 모든 직원들이 최선을 다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호길 기자 hg@dtoday.co.kr

경제산업부 송호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