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 일반
신세계면세점, AI ‘세이픽’으로 고객 소비성향 분석
  • 유수정 기자
  • 승인 2019.09.10 13:33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신세계면세점
[일간투데이 유수정 기자] 신세계면세점이 AI 음성 취향 검색 서비스 ‘세이픽(SAY-PICK)’ 어플리케이션(이하 앱)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의 소비 성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적으로 지난 3월 세이픽 앱을 통해 중국인 관광객들의 소비 성향을 분석한 결과 레드 컬러 립스틱에 대한 검색량이 가장 많았다.

더불어 섀도우, 블러셔 등 색조 화장품에 대한 니즈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내국인 관광객들의 소비 패턴은 중국인과는 확연히 다른 점을 보였다.

6~7월 세이픽 발화 데이터에 따르면 제품 카테고리로 검색하는 이용자의 비율은 29%였으며 그 중에서도 개인 취향의 영향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워터, 로션, 크림 등 기초화장품 검색을 가장 많이 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 반응 측면에서는 추천 서비스인 ‘키토크(keytalk)’를 압도적으로 많이 활용했다.

브랜드 광고보다도 유튜버 및 일반인의 사용후기 혹은 추천 아이템을 신뢰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소비 트렌드가 반영된 결과로 파악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세이픽의 이용자가 증가하고 발화 데이터가 축적됨에 따라 고객의 니즈를 더욱 정교하게 분석할 수 있게 됐다”며 “소비 트렌드를 발빠르게 파악하고 대응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