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윤종신vs유희열, 김희나가 본 남성적 매력 승자는? "카메라 꺼지면 다르다"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09.12 0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MBC 캡처)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김이나가 윤종신과 유희열의 촬영 뒤모습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윤종신 하차 특집으로 꾸며졌다. 윤종신의 절친들이 출연해 함께했다. 

이날 방송에서 작사가 김이나는 "윤종신, 유희열의 남성적 매력은 비교할 수 없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두 사람은 카메라 앞에서 굳이 스스로 부스러기가 됨을 자처하지만 카메라가 꺼지면 달라진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희열은 카메라가 꺼지면 온도가 내려간다" "무섭기보다 상남자 느낌이 난다"라고 말하며 패널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또한 "윤종신은 온도 차는 크지 않지만 무게감이 있어지는 타입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도 인정하며 "윤종신은 굉장히 우울하다"라며 옆에서 지켜본 느낌을 전해 윤종신을 당황하게 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