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갤러리아百, 명품 슈즈 전문 매장 ‘럭셔리 슈 존’ 오픈마놀로 블라닉·크리스챤 루부탱 등 고급 브랜드 원스톱 쇼핑
  • 유수정 기자
  • 승인 2019.10.06 13:55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갤러리아백화점 럭셔리 슈 존 전경. 사진=갤러리아백화점
[일간투데이 유수정 기자] 갤러리아백화점은 3개월간의 압구정동 명품관 웨스트 3층 리뉴얼 공사를 마치고 명품 슈즈 브랜드를 한 공간에 모은 '럭셔리 슈 존'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갤러리아는 명품 슈즈를 찾는 여성 고객의 쇼핑 편의를 높이기 위해 기존 명품관 이스트와 웨스트에 분산돼 있던 명품 슈즈 브랜드를 한 공간에 모았다.

이번 리뉴얼 공사를 통해 명품관 이스트에 위치했었던 ▲마놀로 블라닉 ▲크리스챤 루부탱 ▲지안비토 로시 ▲쥬세페 자노티 등이 웨스트 3층 '럭셔리 슈 존'으로 이동했다.

명품 브랜드에서 슈즈 라인만을 별도로 선보이는 매장도 연다. 골든 구스는 슈즈 전문 매장을 새로 열고 의류와 가방 등 품목은 기존 매장에서 이원화 관리 및 판매한다. 마이클 코어스 역시 다음달 말까지 슈즈 팝업 스토어를 운영한다.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매장도 눈에 띈다. 이탈리아 명품 슈즈 브랜드 아쿠아주라는 갤러리아명품관에 국내 첫 단독 매장을 오픈하고 로저비비에는 유니콘 컨셉의 팝업 스토어를 국내 최초로 오픈한다. 지미추, 주세페 자노티는 아시아 매장 최초로 최신 리뉴얼 인테리어를 적용했다.

컨템포러리 슈즈 라인 역시 강화했다. 디자이너 브랜드 편집샵 '한스타일 슈'에서는 ▲No.21 ▲세르지오 로시 ▲프로엔자 슐러 ▲피에르 하디 ▲샤를로뜨 올림피아 등 럭셔리 여성슈즈를 강화한 '럭셔리 슈 by 한스타일'을 론칭했고 '라움 에디션'은 ▲콜한 ▲버켄스탁 ▲핏플랍 등을 선보이며 컴포트 슈즈 라인을 강화했다.

이외에도 프리미엄 슈 리페어 스토어 슈블루를 오픈, 명품관 럭셔리 슈 존 방문 고객은 슈즈 구매뿐 아니라 수선 및 케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갤러리아백화점 관계자는 "갤러리아 럭셔리 슈 존은 최고 수준의 명품 슈즈들을 원스탑 쇼핑(One-stop shopping)할 수 있는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갤러리아만이 제공할 수 있는 프리미엄 콘텐츠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