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롯데푸드, '구구크러스터 소보루 크럼블' 등 2종 출시구구 아이스크림 6종·국화빵 3종 운영
  • 유수정 기자
  • 승인 2019.10.08 11:06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롯데푸드 구구 크러스터 소보루 크럼블(왼쪽), 롯데푸드 국화빵 앙버터. 사진=롯데푸드
[일간투데이 유수정 기자] 롯데푸드는 인기 베이커리를 아이스크림으로 해석한 '구구 크러스터 소보루 크럼블'과 '국화빵 앙버터'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구구크러스터 소보루 크럼블은 바닐라와 소보루 쿠키가 조화를 이루는 홈타입 아이스크림이다.

롯데푸드는 이 제품을 통해 오래 전부터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는 소보루를 활용한 아이스크림으로 전 세대의 인기를 얻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패키지도 1985년 출시 당시 글씨체를 그대로 활용해 레트로하게 디자인했다.

국화빵 앙버터는 고소한 버터와 달콤한 팥앙금이 샌딩된 모나카 아이스크림이다. 앙버터는 팥앙금과 버터의 합성어로 두 재료를 넣어 만든 빵을 말한다. 수년 전부터 큰 인기를 끌면서 제과점의 대표 메뉴로 자리잡고 있다.

이번 출시로 구구 아이스크림은 구구 1종, 구구콘 1종, 구구바 2종(오리지널, 딸기), 구구 크러스터 2종(오리지널, 소보루 크럼블)까지 전체 6종을, 국화빵은 3종(찰떡, 인절미, 앙버터)을 운영한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인기 베이커리에서 착안해 아이스크림의 먹는 재미와 맛을 확장한 제품"이라며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으로 가을에 먹기도 좋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