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
가을철 환절기 건조한 피부치료방법
  • 이성자 기자
  • 승인 2019.10.21 14:12
  • 2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후한의원 강남점 김선애 원장

[일간투데이 이성자 기자] 환절기인 가을철에는 갑작스러운 온도 변화와 큰 일교차이, 그리고 건조한 날씨로 민감해지기 쉬우며 이로 인해 피부의 장벽이 무너지게 되고 무너진 피부장벽은 외부의 자극을 이겨내지 못하고 피부 밖으로 염증이나 각질, 간지러움 등을 유발하게 된다.

만일 피부에 이상 증상이 나타난다면 빠른 시일 안에 의료진을 찾아가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피부질환의 경우 초기에 치료시기를 놓치게 되면 만성으로 이어져 흉터와 자국과 같은 많은 문제들을 야기할 수 있고 치료 기간 또한 길어질 수 있는 만큼 치료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가을철 피부 관리에 가장 중요한 요인은 피부장벽을 건강하게 보호해 주는 것인데 대표적인 방법으로는 보습이라고 할 수 있다.

보습은 건조한 날씨에 피부가 수분을 빼앗기지 않고 보호막을 형성 하게해 피부를 보호하는데 도움이 되며 건조해서 생기는 각질이나 가려움증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세안 후 물기를 닦아내고 바로 보습제를 발라 보습을 유지해주는 것이 필요하며 얼굴뿐만 아니라 몸에도 함께 도포해줌으로써 건조함을 막아주어 예방해주는 것도 중요하다.

보습제를 선택할 때에는 내 피부에 맞는 것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는 보습제를 사용하면서 트러블이 생기지는 않는지 붉어지지 않는지 간지러움을 유발하지는 않는지 반응을 체크하면서 나에게 맞는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는 것을 선택해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한의학에서는 가을철 환절기의 피부질환 환자를 치료하기 위해 다양한 침 치료와 시술, 천연한약재를 이용해 근원인 신체 내 면역력을 강화시켜 피부장벽을 건강하게 하는데 도움을 주며 피부질환으로 인하 흉터와 자국, 간지러움증 까지도 개선 효과에 기대할 수 있다.


도움말: 후한의원 강남점 김선애 원장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