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광명시, 걷고 싶은 숲길 조성 기념 특별 콘서트
  • 이상영 기자
  • 승인 2019.11.09 01:25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광명=일간투데이 이상영 기자]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광명동굴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쉼터를 제공하고자 ‘걷고 싶은 숲길’을 만들었다.

시는 지난 6월부터 10월까지 광명동굴 동측 입구(소하동 방면)에서 라스코 전시관까지 이어지는 숲길 구간에 자작나무, 벚나무 등을 심고 인공폭포, 액자 포토존을 설치했다.

동측 입구 등산로 290m 구간에는 데크로드, 돌탑, 썬베드, 새집, 기형도 시화판 등을 설치했다. 태풍으로 쓰러지거나 자연 고사된 나무를 제거한 자리에는 진달래, 복자기, 생강나무, 옥잠화 등 야생화를 심었다.

시는 숲길 준공을 기념해 10일 광명동굴 걷고 싶은 숲길 일원에서 특별 콘서트를 개최한다.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숲길 솟대 공원(라스코 전시관 방면 숲길 입구)에서 진행되는 메인 콘서트에서는 퓨전 국악, 현악 4중주 등 음악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숲길 곳곳에서 풍선 쇼, 마임 공연 등 관객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퍼포먼스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