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인천
인천 중구, 일자리 버스 운영구직희망자가 일자리버스 타고 기업체 현장탐방
  • 김종서 기자
  • 승인 2019.11.11 13:33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종서 기자] 지역주민의 일자리 제공을 위해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가 구인처방문 버스를 한번 더 운영한다.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오는 18일 오후 2시부터 2019년도 제2회 기업체 사전탐방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인 제2회 구인처방문 버스투어 일정을 확정하고 구직희망자가 일자리버스를 타고 기업체를 둘러보는 현장탐방과 면접행사를 추진한다.

구인처방문버스투어는 영종일자리프로젝트 시즌2 일환으로 일자리(구인·구직)를 필요로 하는 기업체와 취업희망자를 연결하여 취업희망자가 직접 일자리버스를 타고 구인처(기업체)를 방문하여 기업의 소개 및 현장체험 후 면접을 진행하여 직무의 이해도를 높여 채용을 보다 용이하게 하고 구직자는 기업체 정보를 습득 후 면접에 참여할 수 있어 채용(고용)률이 높은 취업연계 프로그램이다.

이번 구인처방문버스투어는 인천 중구에서 한시적 일자리(청년실무형 지역인재 양성사업, 공공일자리나누미사업)를 제공받고 있는 지역청년 및 일반 청년 구직자들에게 일자리를 소개하고 취업연계를 목적으로 준비한 행사로 2019년 구에서 잠시 일자리를 제공받아 일을 하고 있는 청년들에게 더 넓은 세상으로 나갈 수 있도록 구에서 지원을 하고자 마련됐다.

제2회 구인처방문버스투어 참여업체는 운서동에 위치한 국제우편물류센터로 우편물 관련 실무원을 채용하기를 원하고 있으며, 관심 있는 지역청년층은 면접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구직의욕을 고취하고 취업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구인처방문 버스투어를 운영한다.

홍인성 구청장은 “앞으로도 구인처방문버스투어 등 일자리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구민이 원하는 지역일자리를 소개하고 매칭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