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라이프
[칼럼] 만성소화불량 증상 원인
  • 이성자 기자
  • 승인 2019.11.14 17:09
  • 2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위맑음한의원 김영근 원장
[일간투데이 이성자 기자] 소화불량은 소화기관에 기능 장애 증세가 있는 경우를 말한다. 소화불량은 다양한 증상을 동반하는데, 속 쓰림이나 조기 포만감, 만복감, 상복부 팽만감 구역 등이 그것이다.

이러한 증상은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도 있지만 상복부의 불쾌감이나 통증이 오래 지속되면 만성 소화불량으로 볼 수 있다.

이 때 소화불량 치료를 위해 병원을 찾아 위 내시경 검사나 초음파 검사 등을 진행해도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오는 경우가 허다하다.

소화불량은 원인만 파악하면 치료할 수 있는 질환이다. 한방에서는 소화불량이 담적에 의해 발생한다고 판단하고 있다. 담적은 위벽에 노폐물이 유입되어 굳어지는 것으로 보고 있다.

담적이 생기면 위장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하게 되어 만성소화불량과 같은 위장 장애 증상이 나타난다는 것. 위에 부담이 되는 음식을 자주 섭취하거나 독소 같은 유해 물질의 영향을 받을 때, 폭식이나 과식과 같은 좋지 못한 식습관이 있을 때 나타난다.

따라서 한방에서는 담적을 제거하는 방향으로 치료에 집중한다. 한약처방으로 담적을 녹여서 배출시키고 비위의 기능을 좋게 해 위장 기능 강화에 주력한다. 환자의 체질과 증상에 맞는 처방에 중점을 둔다. 피를 맑게 해주는 청혈환이나 사암침 등으로 해독에 주력하고 위장 기능 정상화에 힘쓴다.

한방치료는 담적을 제거해 소화불량 개선과 자생력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자생력이 향상되면 전반적인 위장 기능이 좋아지기 때문에 증상개선과 다른 위장질환 개선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단 개인의 체질과 건강상태, 병력기간 등을 고려한 정확한 처방이 가능해야 효과적인 치료에 도움을 줄 수 있다.


글 : 위맑음한의원 김영근 원장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