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전국
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 가치 확산’ 드림투게더 서울 포럼 개최27일 JW메리어트 호텔, 국내외 전문가 등 200여명 참석
  • 엄정애 기자
  • 승인 2019.11.18 14:25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2019드림 투게더 서울 포럼.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국내·외 전문가들이 모여 스포츠의 외교, 사회, 문화적 가치와 중요성을 논의하는 토론의 장이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오는 26일 JW메리어트 호텔에서 '2019 드림 투게더 서울'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스포츠의 가치와 확산'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문체부와 공단이 함께 진행하는 개발도상국 스포츠행정가 과정 교육생을 비롯해 국내외 스포츠개발 협력 전문가, 일반 시민 등 200여명이 참여한다.

개발도상국 차세대 스포츠 행정가를 양성하는 교육과정인 '드림투게더 마스터 프로그램(Dream Together Master)'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이번 포럼은 2019 한·아세안 정상회담 30주년 특별정상회의(11.25~26)와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11.27)를 기념하여 열린다.

해외 연사로 초청된 영국 러프버러 대학교 이안 폴 헨리(Ian Paul Henry) 교수는 올림픽학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이며 각종 스포츠 정책 프로그램 개발·관리 등의 연구에 앞장섰다.

영국 켄트대학교 스포츠경영 프로그램 디렉터인 니키 코우트로우(Niki Koutrou)와 틴 르윈(Ye Tint Lwin)교수와 미얀마 정부 스포츠 전문위원도 연사로 나서 스포츠의 가치를 주제로 발표한다.

국내에서는 표정화 외교부 공공외교총괄과 과장과 최동주 숙명여자대학교 글로벌서비스학부 교수, 김정남 2018평창기념재단 총괄운영부장이 스포츠의 다양한 가치와 확산방법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문체부와 공단은 '드림투게더 마스터 프로그램'을 통해 2013년부터 아프리카, 동유럽, 중남미 등 48개국 111명의 개발도상국 스포츠 행정가를 양성해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개발도상국 스포츠 인재들이 국제스포츠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IOC(국제올림픽위원회), ANOC(국가올림픽연합회), FISU(국제대학스포츠연맹) 등과 관계를 구축해 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