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기업
한국마사회 부경본부, '모두의 경마공원' 상생 협력 앞장
  • 권혁미 기자
  • 승인 2019.12.03 10:41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한국마사회 부경본부

[일간투데이 권혁미 기자]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는 지난 11월 24일 '경마공원 시도민정책참여단' 마지막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본 회의는 올해 들어 분기별로 진행됐으며, 그간 앞선 회의에서 '부울경 사회적경제기업 박람회'유치와 진행을 위해 노력해왔다.

시민 참여단은 2명의 사회적 기업 전문가와 2명의 시도민으로 구성되었다. 사회적 기업 전문가로는 부산의 사회적기업연구원 센터장과 경남의 모두의경제 사회적협동조합 본부장이 참여했다.

이날 4명의 시민참여단과 함께 정형석 본부장, 어영택 고객지원처장을 비롯한 5명의 마사회 임직원 등 총 9명이 참석했다. 회의에는 사회적경제기업 박람회의 시행결과, 참여기업 및 매출액 관련 실적부분에 대한 공유와 개선방안 논의가 이뤄졌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