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전국
가습기살균제 특별구제 대상자 추가 인정…2207명으로 늘어구제급여 상당지원 74명 및 긴급의료지원 3명 인정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12.23 14:5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지난 20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에서 제19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위원장 이용규 중앙대 교수)를 개최해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선정 ▲긴급의료지원 대상자 선정 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천식질환 74명을 구제급여 상당지원 신규 대상자로 선정했다.

지원금액은 정부구제 대상 피해자가 지급받는 구제급여와 동일한 수준이며, 요양급여·요양생활수당·간병비·장의비·특별유족조위금·특별장의비·구제급여 조정금 등 총 7가지 항목으로 구성됐다.

또 이번 회의에서 의료적·재정적 지원이 시급한 대상자 3명에 대한 긴급의료지원이 의결됐다.

이번 대상자는 환경노출 결과, 가습기살균제 관련성, 의료적 긴급성 및 소득수준 등을 고려해 결정됐으며, 본인이 부담한 의료비에 해당하는 요양급여를 지원받게 된다.

오늘 회의에서 의결된 대상자를 포함해 현재까지 특별구제계정 대상자는 총 2207명으로 늘어났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관계자는 구제계정운용위원회가 의결한 사항이 차질없이 이행되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가습기살균제 피해신청 절차와 구비 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가습기살균제피해 종합지원센터' 상담실로 연락하거나 '가습기살균제 피해지원 누리집'을 확인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