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패션·뷰티
이랜드월드 '여성복 W9' 코엑스몰 1호점 오픈지난해 4월부터 그룹 내 별도 조직 브랜드 론칭
  • 신용수 기자
  • 승인 2020.01.08 14:29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여성복 W9(더블유나인)이 오는 15일 코엑스몰에 1호점을 열고 오프라인 매장 확장에 나선다. 사진=이랜드월드
[일간투데이 신용수 기자]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여성복 W9(더블유나인)이 오는 15일 코엑스몰에 1호점을 열고 오프라인 매장 확장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W9은 작년 10월 이랜드월드가 10년 만에 내놓은 신규 여성복 브랜드로 신세계 강남점 팝업스토어에서 2주간 1억3000만원대 매출을 올리며 주요 백화점과 다양한 채널에서 러브콜을 받아왔다.

이번에 W9이 1호점으로 선택한 스타필드 코엑스몰은 연간 방문 고객이 2000만 명이 넘는 대형 쇼핑몰로 주변 아파트 단지가 인접하고 소비자들 사이에서 반응이 뜨거운 브랜드들을 대거 유치해 다양한 수요의 고객 유입이 가능한 곳이다.

신규 매장은 팝업스토어에서 소비자들에게 검증받은 캐시미어 상품 강화를 비롯해 간절기 아우터, 팬츠, 보정속옷, 스카프 등 140여종의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캐시미어는 에르도스 초원에서 찾아낸 ‘섬유의 보석’이라 불리는 알바스 캐시미어 상품을 전개한다. W9은 이번 1호점 오픈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유통망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상반기 50개점을 열고 연말까지 80개점을 오픈할 계획이다.

W9 관계자는 “주요 팝업스토어에서 확인한 뜨거운 고객 반응으로 오픈 매장 수가 당초 목표보다 상향 조정됐다”며 “고급스러운 소재와 모던한 디자인으로 여성의 자연스러움을 추구하는 브랜드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W9은 코엑스몰점 오픈을 기념해 전 구매한 소비자에게 소프트삭스 양말을 증정하며 30만 원 이상 구매 소비자에게 여행 필수품인 ‘달러북’을 증정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