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자율주행
LG전자-룩소프트, 올 상반기 조인트벤처 설립디지털 콕핏, 뒷좌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개발
  • 이욱신 기자
  • 승인 2020.01.08 15:55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LG전자와 글로벌 소프트웨어 기업 룩소프트가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조인트벤처 설립을 위한 협약식을 맺었다. 박일평 LG전자 CTO(사장·왼쪽에서 세번째)와 룩소프트 미하일 비코브 오토모티브 솔루션즈 부사장이 협약을 맺고 악수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LG전자가 스위스에 본사를 둔 글로벌 소프트웨어 기업 '룩소프트'와 올 상반기에 미국 캘리포니아 산타클라라에 조인트벤처회사를 설립한다.

LG전자는 룩소프트와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조인트벤처 설립을 위한 협약식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조인트벤처는 웹OS 오토 플랫폼을 기반으로 디지털 콕핏(차량내 인포테인먼트 장치), 뒷좌석 엔터테인먼트시스템, 지능형 모빌리티를 위한 시스템과 서비스 등을 개발한다. 차량용 소프트웨어(SW) 개발 역량, 글로벌 영업채널 등 양사의 강점을 토대로 웹OS 오토 플랫폼의 경쟁력을 높여 시장을 선도한다는 전략이다.

웹OS 오토는 리눅스 기반의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이며 커넥티드 카(인터넷 연결차)에 특화된 서비스를 위해 다양한 솔루션을 지원한다. 시스템온칩부터 클라우드 서비스까지 다양한 분야의 기업이 웹OS 오토의 개방형 생태계에 참여하고 있어 높은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사장)은 "조인트벤처의 설립은 웹OS 오토의 생태계를 한층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웹OS 오토 기반의 차세대 IVI(차량내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을 통해 미래 커넥티드카의 새로운 고객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