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 전승희도의원 비인가 대안학교 애로사항 청취
  • 허필숙 기자
  • 승인 2020.02.14 13:46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 전승희도의원은 비인가 대안학교 애로사항등에 대해 청취하고 있다.사진=경기도의회
[일간투데이 허필숙 기자]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전승희의원(더불어민주당, 양평비례)은 지난 13일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에서 ‘새이레기독대안학교’ 관계자와 운영 현황과 비인가 대안학교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송미경교장은 지난 11일 "‘새이레기독대안학교’를 현장 방문하여주심에 에 대한 감사인사와, 현재 노후화된 학교시설의 재정비가 필요하며 또한 비인가 대안학교에 지원되는 사업비 부족으로 학교운영에 많은 애로사항이 있다"고 전했다.

이에 전승희 도의원은 현재 ‘경기도 비인가 대안학교 교복지원조례’를 제정하여 교복비 지원에서 소외되어온 대안학교 학생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했다.

전 의원은 "대안학교 학생들도 안전하고 질 높은 학교급식을 누릴 수 있도록 대안학교에 대한 급식비 지원 정책을 이끌어내었으며, 대안학교 학생들도 평등한 교육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대안교육기관을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을 준비하고 있다”며 “학교밖 청소년들도 공평, 질 좋은 교육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계속적인 관심과 지원정책 마련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