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김민아, 높아진 인기에 늘어난 수입? “출연료 두 배 늘기보다는”
  • 이영두 기자
  • 승인 2020.03.19 00: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출처=MBC '라디오스타'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김민아가 롤모델로 안영미를 꼽았다.

김민아는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개그에 욕심이 많아 해당 프로그램 섭외에 선뜻 결정을 내리지 못했다고 털어놨다.

김민아는 JTBC 기상캐스터로 활동하는 동시에 유튜브 채널 ‘워크맨’에서 장성규와 맞먹는 존재로 활동 중이다. 김민아는 털털한 말과 행동으로 보는 이들에게 웃음을 전하고 있다.

김민아는 ‘라스’ 출연 제안에 거절했지만 제작진의 끝없는 부탁에 감동을 받은 나머지 자리에 나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워낙 웃음으로 쟁쟁한 MC들이 많다보니 부담스러웠다는 것.

김민아는 “안영미가 롤모델이다”고 밝히며 개그에 욕심이 있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최화정 성대모사에 실패하면서 김구라로부터 고추냉이를 먹는 게 낫겠다는 코칭을 받았다.

앞서 김민아는 한 달 수입에 대해 “출연료가 두 배 늘었다기보다는 일을 많이 하게 됐다”고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답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