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리얼 연애 예능에 푹 빠졌던 안보현 나이 “다른 여자와 있으면 질투나더라” 
  • 이영두 기자
  • 승인 2020.03.28 19: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출처=안보현 SNS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서 존재감을 드러낸 배우 겸 모델 안보현이 화제의 인물로 오르내리고 있다.

27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 출연한 그는 복싱 선수 이력부터 취미 생활까지 모두 공개했다.

올해 나이 33세인 안보현은 현재까지 열애설이 불거진 바는 없다. 다만 드라마와 현실 속 배우들의 리얼 로맨스를 그리는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적이 있다. 

당시 그는 “상대 배역이 다른 여자와 있으면 질투 나는 감정이 있다. 저도 신기하다. 굉장히 리얼하게 찍었다”고 촬영 후 소감을 전했다. 그는 “연기를 하다 보니 실제로 감정이 생겼다”며 “끝났지만 연락을 하고 영상 통화를 하는 분들이 있다”고 맒했다. 특히 “하루도 안 빠지고 연락을 하게 된다”며 “그런 감정에 빠지는 것에 깜짝 놀랐다”고 털어놨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