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ㆍ라이프 국방
2020년도 일반군무원 채용 평균경쟁률 16.4대 1 기록총 4139명 선발에 6만7792명 지원
  • 조필행 기자
  • 승인 2020.05.20 09:51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조필행 기자] 국방부는 2020년 일반군무원 채용을 위한 응시 원서를 접수한 결과, 4139명 선발에 총 6만7792명이 응시해 16.4대 1의 평균경쟁률을 보였다고 20일 밝혔다.

2020년 일반군무원 채용시험 응시인원은 전년도 대비 27,680명이 증가하였습니다. 이는 군무원 대규모 채용 홍보, 검정능력시험(영어, 한국사) 인정기간 연장 및 제출기간 변경 등 수험생의 수험준비 부담 완화 조치가 반영된 결과로 판단하고 있다.

채용형태별로는 공개경쟁채용이 19.3대 1, 경력경쟁채용이 6.5대 1의 평균경쟁률을 나타냈다.

관심이 높은 행정9급(공채)는 481명 모집에 2만4669명이 응시해 평균경쟁률이 51대 1이었고, 전산9급(공채)은 175명 모집에 2985명이 응시해 평균경쟁률이 17대 1인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일반군무원 채용 필기시험은 오는 7월 18일 전국에서 일제히 시행되며 시험일정 등 세부사항은 국방부와 육‧해‧공군의 인터넷 누리집,육군,해군,공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